농심, 신라면 글로벌 SNS 언급량 2배↑...매출 14% 증가

지난해 2분기~올해 1분기, 주요 SNS 언급량 4만 7700여 건

정찬혁 기자 | 기사입력 2021/05/06 [09:40]

농심, 신라면 글로벌 SNS 언급량 2배↑...매출 14% 증가

지난해 2분기~올해 1분기, 주요 SNS 언급량 4만 7700여 건

정찬혁 기자 | 입력 : 2021/05/06 [09:40]

▲ 신라면을 먹고 있는 외국 아이들(사진=농심)  © 팝콘뉴스


(팝콘뉴스=정찬혁 기자) 농심이 글로벌 고객경험관리 플랫폼 스프링클러(Sprinklr)와 글로벌 SNS에서 신라면이 언급된 동향 분석 결과를 6일 발표했다. 

 

스프링클러는 2009년 설립돼 뉴욕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온라인 및 SNS 상의 정보를 취합·분석하는 회사다.

 

스프링클러 분석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4월부터 올해 3월까지 1년간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 트위터, 레딧, 블로그 등 주요 SNS 미디어에서 영문으로 'Shin Ramyun( 또는 Shin Ramen)'이 언급된 건수는 총 4만 7700여 건에 달했다. 이는 전년 동기간 2만 4200여 건에 비해 약 2배 늘어난 수치다.

 

신라면의 해외 매출도 지난해 사상 최대를 기록했으며, 올 1분기에도 전년 동기대비 14% 증가해 1억 1200만 달러를 달성했다.

 

지난해 전 세계적으로 번진 홈쿡(Home Cook) 트렌드를 타고 신라면이 주목 받았으며 올해도 버즈량의 증가세는 계속 이어지고 있다.

 

농심 관계자는 "지난해 3, 4분기보다 올 1분기에 버즈량이 더 늘어났다"라며 "이는 신라면을 호기심에 한두 번 먹는 것을 넘어 지속적으로 찾고 있다는 의미이며, 신라면이 세계인의 식문화 속에 깊숙이 파고들었다는 것을 보여주는 사례"라고 설명했다.

 

최근 1년간 올라온 글과 사진을 살펴보면 각자 자신만의 방법으로 신라면을 즐기는 모습이 많이 눈에 띈다. 

 

스프링클러 분석결과에 따르면, 최근 1년간 신라면과 함께 언급된 주요 단어들은 신라면 활용법(Use Shin Noodles), 계란(Egg), 팽이버섯(Enoki Mushroom) 등 레시피 관련 내용이 크게 늘었다. 

 

신라면과 함께 레시피(Recipe)라는 단어를 직접 언급한 건수도 점점 많아지고 있다. 

 

연관 검색어를 통해 지난 1년간(2020 년 2분기~2021년 1분기) 신라면과 함께 고려하는 요소가 언급된 포스팅 3050건을 분석한 결과 가장 높은 순위는 전체의 37.1% 를 차지한 '편리함(Convenience)'이 꼽혔다. 다음으로는 '맛(Taste)'이 26.5%를 기록하며 2위에 올랐다.

 

농심 관계자는 "세계 각국에서 신라면의 판매가 늘어나고, 소비자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라며 "세계인에게 더 큰 사랑을 받는 브랜드로 도약할 수 있도록 글로벌 마케팅과 영업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