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병원, 보건의료 빅데이터 심포지엄 진행

4차 산업 진입에 따라 보건의료 발전 모색하는 자리 마련

편슬기 기자 | 입력 : 2018/11/09 [09:18]

▲ 일산병원이 빅데이터 심포지엄을 개최한다(사진=일산병원 홈페이지 갈무리).     © 편슬기 기자


(팝콘뉴스=편슬기 기자)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병원장 김성우)은 오는 19일 오후 1시 대강당에서 보건의료 빅데이터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오늘날 세계는 4차 산업혁명이라 불리는 지능정보화 세상을 맞이하고 있으며, 국민 생활에 영향을 미치는 다양한 분야에서 빅데이터가 활용되며 주목받고 있다.

 

현재 국내 보건의료 공공기관 또한 대단한 규모의 빅데이터를 보유하고 있으며, 빅데이터의 공익적 활용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일산병원은 보험자 병원으로서 그간 국민건강보험 빅데이터를 활용해 연구한 사례를 공유하고, 이를 통해 바람직한 보건의료 빅데이터 발전 방향을 모색하고자 이번 심포지엄을 개최하기로 했다.

 

본 심포지엄에서는 국민건강보험공단, 한국보건산업진흥원, 국립암센터, 질병관리본부 등 공공기관의 빅데이터 현황과 활용방안을 공유하는 시간을 갖고 빅데이터를 보건의료 분야에서 어떻게 공익적으로 활용할지 그 방안과 발전방향을 함께 모색할 예정이다.

 

또한 국민건강보험 신경외과 장호열 교수를 좌장으로, 두 번째 세션에서는 한국보건의료연구원과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연구소에서 진행한 빅데이터 연구사례를 발표하며, 그간의 빅데이터 활용 연구 경험과 성과를 공유하는 시간을 마련했다.

 

이번 심포지엄을 주관한 일산병원 김성우 병원장은 “일산병원은 2014년부터 임상을 기반으로 한 국민건강보험 빅데이터 연구를 활발히 진행해 왔으며, 이러한 연구 결과가 보건의료 정책 수립, 적정진료 제시, 의료비 효율적 사용 등을 통한 국민 건강증진에 기여할 수 있음을 경험하고 있다”며 “그간 일산병원의 연구사례와 성과를 토대로 보건의료 빅데이터의 활용방안을 논의하는 이번 심포지엄이 향후 보건의료 빅데이터의 안전하고 공익적인 활용과 발전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 고 전했다.

 

이번 심포지엄에 참여하고 싶은 의료기관 및 관계자는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일산병원, 심포지엄, 보건의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