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잡 페어 개최…청소년 취업 지원 나서

졸업 후 구직 활동 도움되는 다양한 프로그램 마련

편슬기 기자 | 입력 : 2018/11/05 [10:05]

▲ 스타벅스가 5일 청소년 진로 교육과 취업 연계를 안내하는 잡 페어를 개최한다(사진=스타벅스코리아 제공).     © 편슬기 기자


(팝콘뉴스=편슬기 기자) 사회진출을 앞두고 있는 특성화고 50여 개 학생들을 위해 스타벅스가 특별한 행사를 마련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이사 이석구)가교육기부 국제 NGO인 JA(Junior Achievement)와 함께 11월 5일 용산전자상가 Y 밸리에서 서울과 경기 지역 50여 개의 특성화 고등학교 학생 350여 명을 초청해 청소년 진로 교육과 취업 연계를 안내하는 잡 페어를 개최한다.

 

스타벅스는 이번 잡 페어를 통해 직업 선호도와 적성을 알아보는 직무 검사, 이력서 사진 촬영, 면접 준비를 위한 개인별 이미지 컨설팅, 바리스타 직무 상담 등 다양한 강의와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학생들이 졸업 후 실제 구직 활동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발표 기술 ▲모의 면접 ▲관계 형성 기술 ▲갈등 해결 기술 등의 진로 교육 프로그램도 현장에서 참여할 수 있으며 진로 교육 프로그램 과정 이수 후에 이력서를 제출한 학생을 대상으로 바리스타 채용 면접을 진행, 최대 50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스타벅스 바리스타가 진행하는 커피 세미나를 비롯해 환경보호를 위한 커피찌꺼기와 일회용 컵을 재활용하는 교육 등의 다양한 실습 과정도 마련했다.

 

이 날 스타벅스 점장과 지역 매니저, 인사 담당자 등 30여 명의 임직원들이 멘토로 나서서 직무 상담을 진행하는 재능기부 활동을 전개한다.

 

또한, 서울시교육청 취업지원센터도 함께 참여해 학생들이 취업 후에도 지속적으로 능력을 개발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스타벅스 파트너 학사 학위 프로그램 사례 등의 후 학습 지원 제도를 안내할 예정이다.

 

스타벅스 코리아는 JA(Junior Achievement)와 함께 지난 2015년부터 업계 최초로 청소년 진로교육 프로그램 활동을 4년째 전개해 오고 있다.

 

현재까지 1만3천여 명이 넘는 학생들의 취업 멘토로서 재능기부 활동에 참여했으며 올해는 서울, 부산, 제주 등 전국 12개 도시의 22개 학교에서 5월부터 11월까지 진로교육 활동을 진행했다.

 

지난해 진로교육을 이수한 학생들에 대한 만족도 조사에서 응답자의 90% 이상이 긍정적인 만족감을 표시했으며, 진로 찾기와 관계 형성과 갈등 해결책, 효과적인 의사소통 기술 교육에 대해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이석구 대표이사는 “스타벅스는 앞으로도 세계적인 NGO인 JA와 함께 우리 미래 세대 주역인 청소년들의 취업에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하고, 이들이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재능기부 활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벅스, 진로, 특성화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