큰맘할매순대국, 신메뉴 3종 출시

‘돌판 두루치기’, ‘도가니 수육 전골’, ‘제육 돌솥밥’ 선보여

최한민 기자 | 입력 : 2018/10/12 [15:53]

▲ bhc의 순댓국 전문점 큰맘할매순대국이 환절기와 가을 시즌을 맞아 고객의 다양한 입맛을 공략하기 위한 신메뉴 3종을 출시했다(사진=bhc).

 

(팝콘뉴스=최한민 기자) 쌀쌀한 날씨에 따끈하고 얼큰한 맛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지는데 큰맘할매순대국에서 안성맞춤인 신메뉴를 소비자에게 선보인다.

 

큰맘할매순대국이 이번에 선보인 메뉴는 환절기 면역력 향상에 도움이 되는 영양소인 단백질이 풍부한 ▲돌판 두루치기 ▲도가니 수육 전골 ▲제육 돌솥밥 등 3종이다.

 

‘돌판 두루치기’는 큰맘할매순대국만의 매콤달콤 소스에 쫄깃한 돼지고기와 다양한 채소를 넣어 볶아낸 담백하고 부드러운 식감이 일품인 메뉴로 식사 외에도 육류를 좋아하는 고객들의 저녁 모임에 안주로 제격이다.

 

‘도가니 수육 전골’은 오랜 시간 동안 푹 고아 낸 육수에 쫄깃하고 부드러운 도가니와 수육을 담은 영양 보양식 제품이며, ‘제육 돌솥밥’은 밥 위에 매콤 달콤하게 볶은 제육을 푸짐하게 올린 후 한국인이 좋아하는 깍두기를 잘게 썰어 함께 담아낸 메뉴다.

 

이번 신메뉴는 든든한 점심 식사는 물론 가벼운 술안주로도 제격이어서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이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bhc, 큰맘할매순대국, 고기, 날씨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