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VR 테마파크 말레이시아 시장 진출

레고랜드 쇼핑몰에 VR센터 사업 추진

편슬기 기자 | 입력 : 2018/10/12 [14:08]

▲ KT 글로벌사업추진실장 윤경림(왼쪽) 부사장, IIB 다또 카이릴 아느와 아마드(Datuk’ Khairil Anwar Ahmad) 회장이 악수를 하고 있다(사진=KT 제공).     © 팝콘뉴스


(팝콘뉴스=편슬기 기자) KT가 VR 테마파크 글로벌 진출 도약을 위한 시작을 말레이시아와 함께한다.

 

KT는 말레이시아의 IISB(Iskandar Innovations Sdn Bhd)와 지난 11일 ‘말레이시아 조호르주(Johor) 레고랜드 쇼핑몰에 VR 센터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서울시 종로구 KT 광화문사옥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KT 글로벌사업추진실장 윤경림 부사장, IISB의 모회사인 IIB사 다또 카이릴 아느와 아마드(Datuk’ Khairil Anwar Ahmad) 회장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VR 센터가 위치할 조호르주의 이스칸다르(Iskandar) 지역은 싱가포르와 인접한 지리적 이점으로 관광객의 왕래가 많고 말레이시아의 다른 주 대비 소득 수준이 높은 지역이다.

 

KT는 이번 업무협약이 국내에서 쌓은 VR 테마파크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 KT의 VR 테마파크 사업을 처음 선보이는 사례로 매우 의미가 깊다고 설명했다.

 

KT는 IISB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KT의 VR 사업을 비롯해 KT가 보유한 다양한 신기술을 말레이시아 시장에 도입할 계획이며 아울러 5G 네트워크 및 솔루션, 에너지, 보안 등 다양한 플랫폼 사업 분야에서 포괄적 협력을 통해 지속적인 공동 사업개발을 추진한다.

 

KT 윤경림 글로벌사업추진실장은 “IISB와 이번 업무 협약으로 KT가 보유한 VR 사업 노하우를 글로벌 시장에 선보이는 첫발을 내딛게 됐다”며 “VR 사업의 말레이시아 시장 진출에 아낌없는 투자와 노력을 쏟겠다”고 전했다.

 

IIB 다또 카이릴 아느와 아마드(Datuk’ Khairil Anwar Ahmad) 회장은 “KT와의 협업으로 AR, VR을 넘어 새로운 솔루션 개발이 이어질 것으로 확신한다”며 “양사가 설립할 VR 센터가 플랫폼으로서 활기를 이룰 것이라 기대하며, KT와 오랜 기간 파트너십이 유지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