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선, 현대차 2인자로 승진…“그룹 경영 총괄”

‘3세경영 가속화’ 정 부회장 수석부회장으로…“정몽구 회장 뜻”

신영호 기자 | 입력 : 2018/09/14 [16:25]

▲ 현대차그룹 정의선 수석부회장(사진=뉴시스). 


(팝콘뉴스=신영호 기자) 현대자동차 정의선 부회장이 그룹 총괄 수석 부회장으로 선임됐다. 

 

이번 승진으로 그룹 2인자로 올라선 정 부회장은 앞으로 정몽구 회장을 보좌하며 경영 전반을 이끌게 된다. 

 

현대차그룹은 14일 정 부회장을 그룹 총괄 수석 부회장으로 임명했다고 밝혔다. 

 

현대차그룹의 정 부회장에 대한 인사는 2009년 현대차 부회장으로 전보, 승진한 이래 9년만이다. 

 

이번 인사 이전까지 현대차 그룹의 부회장은 모두 7명이었다. 정 수석부회장은 이번 승진으로나머지 부회장보다 서열상 한 계단 높은 그룹 2인자로 올라서게 됐다.  

 

정 부회장의 인사는 정몽구 회장의 뜻에 따른 것으로 전해졌다. 

 

현대차그룹은 “이번 인사는 글로벌 통상문제 악화와 주요시장의 경쟁구도 변화 등 경영환경이 급변함에 따라 그룹의 통합적 대응능력을 강화하기 위한 정몽구 회장의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4차 산업 혁명 등 미래 산업 패러다임 전환기에 현대차그룹의 미래경쟁력 강화와 신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그룹 차원 역량 강화의 일환”이라고 덧붙였다.

 

정 수석부회장은 향후 신사업 추진, 통상, 인사 등 그룹 경영 전반과 주요 사안을 직접 챙긴다.  

 

현대차, 기아차, 현대제철, 현대건설, 현대엔지니어링, 현대모비스, 현대위아, 현대캐피탈, 현대카드, 현대차증권, 현대라이프, 현대글로비스, 현대로템, 이노션 월드와이드, 해비치호텔&리조트 등 완성차·철강·건설·자동차부품·금융·유통·서비스 등에 이르는 전 계열사 경영을 총괄한다.

 

현대차 관계자는 “정 수석부회장은 정 회장을 보좌하면서 주요 경영사안은 정 회장에게 보고하고 결정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현대차, 정의선, 정몽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