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아이폰 공개, 역대 최고가 경신 “국내는 얼마?”

신형 아이폰 3종 모두 100만 원대 돌파

최한민 기자 | 입력 : 2018/09/13 [09:37]

▲ 애플 수석 부사장 필 쉴러가 미국 현지시각 12일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에 위치한 애플사옥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열리고 있는 신형 아이폰 공개 행사에서 아이폰 XS와 XS 맥스를 소개하고 있다(사진=뉴시스).


(팝콘뉴스=최한민 기자) 애플이 이번에 공개한 신형 모델 아이폰 XS 맥스의 가격이 역대 최고가로 책정되면서 국내에는 얼마의 출고가가 책정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는 미국 현지시각 12일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에 위치한 애플사옥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신형 아이폰 3종을 공개했다.

 

신형 아이폰 3종은 ▲아이폰 XS ▲아이폰 XS 맥스 ▲아이폰 XR로 기존 아이폰X의 노치 디자인을 그대로 유지했다.

 

아이폰 XS는 5.8인치, 대화면 아이폰 XS 맥스는 6.5인치의 슈퍼레티나 OLED 디스플레이를 채택했으며 두 제품 모두 ▲실버 ▲블랙 ▲골드 세 가지 컬러로 출시된다.

 

특히 아이폰 XS 맥스는 지금까지 나온 아이폰 중 가장 큰 화면으로 전작인 아이폰8플러스의 5.5인치보다 1인치가 더 커졌고 6.4인치인 삼성 갤럭시 노트9보다도 크다.

 

▲ 아이폰의 야심 기능인 페이스 ID를 한차례 강화해 인식 속도를 높였다.     © 최한민 기자


지난 아이폰X과 마찬가지로 얼굴 인식으로 화면을 불러오는 페이스 ID 기능을 장착했으며 뉴로네트워크스를 통해 인식속도를 한 차원 더 높였다.

 

또 듀얼 SIM 슬롯을 장착해 하나의 스마트폰에 두 개의 전화번호를 넣을 수 있어 통화 용도별로 분리해 사용할 수 있다.

 

저장용량은 ▲64GB ▲256GB ▲512GB 세 가지로 책정됐으며 애플은 데이터 저장 공간을 확장해 처음으로 512GB 용량의 기종을 선보인다.

 

가격은 XS가 ▲64GB 999달러 ▲256GB 1149달러 ▲512GB 1349달러이며 XS 맥스 ▲64GB 1099달러 ▲256GB 1249달러 ▲512GB 1449달러로 책정됐다.

 

보급형인 아이폰 XR은 6.1인치 LCD 디스플레이를 장착했으며 내구성을 강화한 알루미늄 보디를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아이폰 XR은 ▲블랙 ▲화이트 ▲블루 ▲레드 ▲옐로 ▲코랄 등 6종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749달러, 우리 돈으로 84만 원이 책정됐다.

 

이번 아이폰 XS 맥스 512GB 가격이 역대 아이폰 중 최고가를 경신하면서 이전 최고가 아이폰X의 국내 출고가 163만 원을 훌쩍 넘어선 200만 원 대를 형성할 것 이란 관측이 높다.

 

한편 미국과 일본 등 16개국은 오는 21일 출시되지만 우리나라는 이번에도 1차 출시국에 제외됐다.

 

지난 1월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 가로수길에 첫 애플스토어를 개장하면서 1차 출시국에 포함될 것으로 기대를 모았지만 바램을 벗어났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애플, 아이폰XS, 아이폰XS맥스, 아이폰XR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