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산 이후 ‘산후조리원 캠서비스’가 조리원 선택 기준 돼
글쓴이 : 최자웅 날짜 : 2020.12.04 09:26

최근 드라마 ‘산후조리원’이 세간의 이목을 끌면서, 덩달아 산후조리원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며, 산후조리원에서 발생하는 좌충우돌 에피소드들이 연일 화제다

 

산후조리가 평생의 건강을 좌우한다는 말이 있다. 산모들에게 산후조리원이나 도우미는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되고 있다.  산후조리원투어를 통해 시설과 서비스를 둘러보고 계약을 한다고 하지만 최근 코로나로 인해 산후조리원 투어도 어렵다고 한다. 

 

이에 최대 산후조리원 신생아 실시간 영상 공유 서비스를 운영하는 ㈜아이앤나(대표 이경재)는 일산 대표 산후조리원  ‘허유재병원 산후조리원’을 찾아 최근 산후조리원의 이슈에 대해 알아봤다. 

 

특히, 최근 이슈가 되는 언택스 서비스 중에 ‘신생아 영상 공유 서비스’에 대해 중점적으로 살펴봤다. 아이앤나 관계자는 “‘아이보리 베베캠 서비스’의 이용자 비율이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2배 가량 증가하고 있다.”며 “최근 한 달 간 아이보리와 제휴한 180개 산후조리원에서 아이보리 베베캠을 이용하는 산모이용자의 비율은 전년에 비해 18% 증가했으며, 같은 기간 가족 이용자의 비율은 4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다음은 일산 대표 산후조리원인 허유재병원 산후조리원 홍승옥 원장과의 일문일답.

 

▲ 허유재 병원 홍승옥 원장.   © 최자웅

 

-허유재병원 산후조리원의 소개 부탁드립니다. 

 

허유재병원 산후조리원은 병원과 그 역사를 함께 합니다. 2004년 개원 이후로 산부인과 전문병원의 연계 조리원으로서 이용하시는 산모, 아기들의 편안한 휴식과 안전을 위해 전 직원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신생아 전문 간호사들의 세심한 케어로 신생아 건강 관리 뿐 아니라 산모들의 마음이 휴식까지 생각하는 산후조리원입니다. 

 

신생아 관리, 목욕법, 베이비 마사지 등 다양한 교육을 통해 신생아 육아에 꼭 필요한 정보를 제공해드리는 것은 물론, 모유수유 교육, 자세 교정, 유방 관리를 통해 적극적인 모유수유 지지와 모아 애착 관계 형성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특히, 조리원 신생아실의 엄격한 감염 관리와 소독, 최근에는 면회객 제한 등으로 언제나 감염 예방에 힘쓰고 있습니다. 신생아 영상 공유 서비스도 많은 도움이 되고 있습니다. 

 

-언텍트 시대의 산후조리원 서비스로 ‘신생아 영상 공유 서비스’가 주목 받고 있는데 소개 부탁드립니다.

 

최근 코로나 감염 등으로 가족 친지, 지인들이 병원에 직접 방문하는 면회가 어렵게 되었습니다. 감염 예방을 위해 모든 병원과 산후조리원이 그러하듯, 저희도 내원객 분들과 보호자분들께서 많이 협력해 주시고 있어서 비교적 관리가 잘되고 있는 것 같습니다. 

 

그래도 아기의 얼굴을 확인하고 건강한지 안부가 궁금해 하시는데요, 신생아 영상 공유 서비스가 큰 도움이 됩니다. 아기의 침대 위 천장에 설치된 캠을 통해서 신생아실을 통하지 않더라도 언제든지 아이의 모습을 볼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신생아 영상 공유 서비스’를 언제부터 실시했고, 산모의 반응은 어떤지요.

 

먼저 산후조리원의 한 섹션에서 시범적으로 운영을 시작해 보았습니다. 2020년 1월부터 두 개의 신생아실 중 하나에서 운영을 시작했고요, 마침 코로나19 관련 방역 수칙이 더욱 엄격해지며 면회가 제한되다 보니 수요가 좀 더 커졌습니다. 이미 이용해 보신 분들이 ‘’산후조리원 신생아 영상 공유 서비스’의 장점을 검증해 주신 것이죠. 그래서 다른 한 신생아실도 여름부터 서비스에 들어갔습니다. 

 

예상했던 그대로 당연히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이용객 분들께서 조리원 투어를 오셨을 때 또는 상담을 받으실 때 ‘신생아 영상 공유 서비스’가 이루어지고 있는지 먼저 확인하는 분들도 계십니다. 그만큼 조리원 선택 기준으로 중요하게 삼으시는 것이지요.

 

-코로나19 이후 산모와 가족의 이용률이 높아지고 있다는데 어느정도 상승 했는지요.

 

신생아 영상 공유 서비스는 최대 다섯 명까지 접속이 가능합니다. 대체로 아기의 엄마 아빠, 양가 조부모들까지 함께 공유하십니다. 저희 산후조리원의 경우 코로나19 유행과 함께 설치가 되었기 때문에 그 전과 비교에는 다소 어려움이 있지만, 면회가 어려운 이 시기에 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어서 안심이 되고 좋다고 말씀하시는 사례를 많이 듣습니다. 보통 가동률이 70-80%입니다. 또한 가족 추가하는 방법이 쉽고 용이해서, 양가 어르신들께서 많이 만족해 하신다고도 말씀하십니다.

 

-‘신생아 영상 공유 서비스’의 보완 및 도입에 있어 고려해야 할 점이 있다면?

산후조리원에서 서비스 도입시 아기를 돌보는데 있어서 동선상 불편함이 없도록 카메라의 천장 설치가 가능한지, 신생아 아기영상의 실시간 송출이 가능한지, 간혹 발생할 수 있는 AS를 빠르게 처리해줄 수 있는지 꼼꼼하게 살펴보고 선택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 

 

전체 194723 현재페이지 1 / 649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94723 아산시의회 황재만 의장‘ 자치분권 기대해’챌린지 동참 변창수 2021.01.19
194722 고양시 정발산동 행정복지센터 직원 1명 확진, 19일·20일 이틀간 폐쇄 변창수 2021.01.19
194721 경기도사회서비스원 경기도노인종합상담센터, 경기도형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종사자 안전관리 매뉴얼 제작·배포 변창수 2021.01.19
194720 한독, 당뇨병 환우 응원을 위한 ‘당당발걸음 양말’ 1천 7백 켤레 기부 변창수 2021.01.19
194719 뉴욕타임스(NYT) 전 세계판에 김치 광고 뜨다 변창수 2021.01.19
194718 안산시, 식당·카페 등 방역수칙 철저 이행 독려 변창수 2021.01.19
194717 '큰엄마의 미친봉고' 정재광X김가은, 로맨스길 걸을까 변창수 2021.01.19
194716 오산소방서, 스프링클러 작동으로 대형화재 막아 변창수 2021.01.19
194715 영화 '포제서', 전세계가 인정한 미친 상상력! 할리우드를 주름잡는 크로넨버그 DNA 화제! 변창수 2021.01.19
194714 세상의 영화 '모든 디저트: 러브 사라' 스페셜 포스터 공개! 달콤한 디저트로 행복 충전! 변창수 2021.01.19
194713 김보라 안성시장,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동참 변창수 2021.01.19
194712 안성시, 금년 1월부터 기초생활보장 부양의무자 기준 일부폐지…생계급여 지원확대 변창수 2021.01.19
194711 안성시 안성1동, 국민기초생활보장 생계‧주거급여 서비스 대상자 적극 발굴 변창수 2021.01.19
194710 안성시 대덕면,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랑의 쌀 전달식 가져 변창수 2021.01.19
194709 의왕시 포일어울림센터 인테리어 설계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 사진 추후 변창수 2021.01.19
194708 ‘암행어사’ 강윤, 김명수와 팽팽 대립 ‘신스틸러 악역 눈도장’ 변창수 2021.01.19
194707 평택시! 위기 소상공인 해결에 발 벗고 나서다 변창수 2021.01.19
194706 평택시, 2021년도 「평택마을학교」 30개소 모집 변창수 2021.01.19
194705 평택시 지산초록도서관 어린이 비대면 특강 ‘겨울 미술여행’ 운영 변창수 2021.01.19
194704 평택시 비전1동, 겨울철 취약계층에 온정의 손길 이어져 변창수 2021.01.19
194703 의왕시, 마을만들기 활동 참여공동체 모집 변창수 2021.01.19
194702 의왕시의회, 2021년 적십자 특별회비 전달 변창수 2021.01.19
194701 전남도, 천일염산업 ‘기반구축’ 지원 강화 김정화 2021.01.19
194700 전남도,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 350억 투입 김정화 2021.01.19
194699 녹색에너지연구원, 전남인재육성 ‘장학금’ 기탁 김정화 2021.01.19
194698 오산시 초평동, 지역식당과‘따스한 밥상’ 업무협약 체결 김정화 2021.01.19
194697 용인시, 어린이집 교직원 대상 아동학대 예방교육 점검 변창수 2021.01.19
194696 오산시‘학부모스터디’2020 대한민국 교육기부대상 수상 변창수 2021.01.19
194695 오산시, 정신질환자 치료비 지원 확대 변창수 2021.01.19
194694 오산시, 코로나19 안심식당’지정 확대 변창수 2021.01.1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64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