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일산병원, 개원 21주년 온라인 기념행사 개최

"스마트병원 시범사업 등 미래의료 테스트 베드 역할 수행"

배태호 기자 | 기사입력 2021/03/04 [09:12]

일산병원, 개원 21주년 온라인 기념행사 개최

"스마트병원 시범사업 등 미래의료 테스트 베드 역할 수행"

배태호 기자 | 입력 : 2021/03/04 [09:12]

▲ 김성우 일산병원장이 개원 21주년을 맞아 기념사를 말하고 있다 (사진=일산병원)  © 팝콘뉴스

 

(팝콘뉴스=배태호 기자)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병원장 김성우)은 개원 21주년을 맞아 지난 3일 온라인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기념행사에서는 김성우 병원장의 기념사에 이어 김용익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과 윤동섭 연세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이 영상으로 축사를 전했다.

 

또 병원과 공공의료서비스의 발전에 기여한 모범 직원들에게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비롯한 이사장 및 병원장 표창이 수여됐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연간 120만 명이 넘는 환자를 대상으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원가계산과 수가 분석, 정부 정책 시범사업 등 보건의료 향상을 위해 노력해 왔다.

 

특히 지난해에는 전 세계적으로 유례없는 감염병 사태를 맞아 경기도 내 최다 규모의 전담 병상을 운영하고 있으며, 지역사회 감염병 대응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등 공공의료의 새로운 역사를 써나가고 있다.

 

김성우 병원장은 기념사를 통해 "현재 진행하고 있는 스마트병원 시범사업과 더불어 스마트 의료기술이 국내 의료현장에 신속히 활용되도록 미래의료의 테스트 베드 역할을 수행할 것이며, 나아가 세계가 필요로 하는 의료표준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보장성 확대, 적정 보험수가와 표준진료체계 정립 등 보건의료정책이 안정적으로 뿌리내리고 성장하도록 지원해야 한다"며 "향후 일산병원은 제2, 제3 보험자병원의 중심에서 임상데이터 교류, 정책연구 공동수행 등을 정교하게 연계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김 병원장은 "코로나 전담병동뿐 아니라 비코로나병동, 지원부서 등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모든 직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이 대한민국의 미래 의료를 이끌어가는 병원, 진료를 가장 잘하는 병원, 모든 직원이 자랑스러워하는 병원이 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의료진과 직원들에게 부탁했다

 
일산병원, 국민건강보험, 개원21주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