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대림산업·SK건설, 세계 최대 규모 터키 차나칼레대교 핵심 공정 돌입

세계 최장 현수교 터키 차나칼레대교에 캣 워크 설치

정찬혁 기자 | 기사입력 2020/12/02 [09:50]

대림산업·SK건설, 세계 최대 규모 터키 차나칼레대교 핵심 공정 돌입

세계 최장 현수교 터키 차나칼레대교에 캣 워크 설치

정찬혁 기자 | 입력 : 2020/12/02 [09:50]

▲ 대림산업과 SK건설이 터키 차나칼레대교에 캣 워크를 설치하고 있다.(사진-대림산업)  © 팝콘뉴스


(팝콘뉴스=정찬혁 기자) 대림산업과 SK건설은 세계에서 가장 긴 현수교로 건설 중인 터키 차나칼레대교에 캣 워크(Cat walk) 설치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2일 밝혔다. 

 

지난 6월 대림산업(대표 김상우 배원복)과 SK건설(대표 안재현 임영문)은 차나칼레대교에 세계 최고 높이의 철골 주탑(334m) 시공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설치 작업 중인 캣 워크는 현수교의 주 케이블을 시공하는 작업자들의 작업 발판이 되는 임시 시설물이다. 

 

현수교는 주탑과 주탑을 케이블로 연결하고 케이블에서 수직으로 늘어뜨린 강선에 상판을 매다는 방식의 교량이다. 미국 샌프란시스코 금문교, 부산 광안대교 등이 대표적이다.

 

현존하는 교량 중 주탑과 주탑 사이의 거리인 경간장을 가장 길게 확보할 수 있으며, 해상 특수교량 분야 가운데 시공 및 설계 기술 난도가 가장 높은 분야다. 

 

특히, 케이블 설치 작업은 현수교 시공 과정 중 가장 핵심적인 공정으로 꼽힌다. 

 

모든 작업이 바람과 습도 등 날씨의 영향을 직접적으로 받는 바다 위 공중에서 진행돼 시공이 어렵고 설치 과정에서 모양과 하중이 실시간으로 바뀌므로 공학적 분석과 세심한 공정관리가 필요하다.

 

▲ 캣 워크 설치 중인 터키 차나칼레대교(사진-대림산업)  © 팝콘뉴스


캣 워크는 작업자들이 약 1년 동안 진행되는 케이블 설치 작업을 위한 작업공간이 된다. 

 

강철 케이블과 격자무늬의 철망, 목재 등으로 바닥과 난간을 구성한 출렁다리 형태로 가장 낮은 곳의 높이는 바다 위 약 90m,  최고 높이는 318m에 이른다.

 

캣 워크 설치는 12월 중 최종 완료될 계획이며 이후 케이블 설치 작업에 돌입하게 된다. 

 

한편 차나칼레 프로젝트는 세계 최장인 3.6㎞의 현수교와 85㎞ 길이의 연결도로를 건설한 후 운영하고 터키정부에 이관하는 BOT(건설∙운영∙양도)방식의 민관협력사업이다. 

 

차나칼레 해협을 사이에 두고 마주보고 있는 터키 차나칼레주의 랍세키와 겔리볼루 지역을 연결한다.

 

대림산업과 SK건설이 2017년 1월 터키 현지업체 2곳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일본 업체와의 경쟁 끝에 수주에 성공했다. 

 

총 사업비는 약 3조 5000억 원 규모로 설계, 조달, 시공뿐 아니라 사업 시행자로 참여해 완공 후 운영수익을 보장받는 디벨로퍼 사업이다. 

 

총 사업기간은 건설과 운영 기간을 포함해 16년 2개월으로 2021년 하반기 준공 예정이다.

 
대림산업, SK건설, 터키 차나칼레대교, 현수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