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KB국민은행, 광주종합금융센터 오픈..."대면 영업 채널 혁신 모델 확대"

부산·노원 이어 네번 째 지역거점 점포 문 열어

배태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7/29 [16:30]

KB국민은행, 광주종합금융센터 오픈..."대면 영업 채널 혁신 모델 확대"

부산·노원 이어 네번 째 지역거점 점포 문 열어

배태호 기자 | 입력 : 2020/07/29 [16:30]

▲ KB국민은행 광주종합금융센터 내부 모습 (사진=KB국민은행)  © 팝콘뉴스


(팝콘뉴스=배태호 기자)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지난 27일, 대면 영업 채널 혁신 모델인 'PG2.0' 전략 강화를 위해 광주종합금융센터를 오픈했다고 29일 밝혔다. PG는 일정 지역 내 여러 개 지점을 하나로 묶어 거점 지점 중심으로 영업하는 시스템을 뜻한다.

 

KB국민은행은 지난 9일 부산종합금융센터 오픈을 시작으로 15일 부전동종합금융센터와 노원종합금융센터를 오픈했고, 하반기에도 지역거점 점포를 늘린다는 방침이다.

 

광주종합금융센터는 광주광역시의 거점 역할을 맡는다. 1층에는 디지털 존을 구축하여 무인으로 통장·카드·인터넷뱅킹 신규가 가능한 STM(Smart Teller Machine)을 배치했다. 

 

더불어 스마트매니저가 디지털금융이 익숙하지 않은 고령 고객 등 금융소외계층의 은행 이용을 지원한다. 

 

2층에는 대출 및 예금 상담을 위한 컨설팅 존이 위치한다.

 

또한 지역거점점포 내에 PB센터와 KB증권이 입점해 은행과 증권의 협업을 통해 차별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며, 화상 기기를 배치해 시간과 공간의 제약 없이 본점의 부동산ᆞ세무ᆞ회계 등 분야별 전문가와 고객의 자산관리 상담을 지원한다. 

 

VIP 고객을 위한 공간인 스타스퀘어에서는 금융 세미나와 문화 관련 콘텐츠를 정기적으로 제공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하반기에 대구, 대전, 부천 등에 지역거점점포를 추가 개설하고, 지역거점점포가 도입된 파트너십 그룹(PG) 비중을 점진적으로 늘려 차별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KB국민은행, 허인, 지역거점점포, 혁신모델, PG2.0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